'CHB-106NPD 10L'에 해당되는 글 1건


위닉스 제습기 뽀송 물통 비우기, 청소


제습기를 처음 사용하게 되었는데, 정말 주변에 추천할 정도로 만족하고 있습니다 비오는 날 실수로 빨래하더라도 냄새 걱정할 필요가 없고 샤워 후 원룸 온 집안이 눅눅해지는 경험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그래서 오늘은 잘 사용하다, 처음으로 물을 비우고 물통 세척 포스팅을 하겠습니다







드디어 사용한 지 3일 만에 물통비움에 불이 들어왔습니다 연속으로 운행을 하지 않아서 생각보다 오래 사용한 것 같아요 총 운행 시간은 대략 6~7시간 정도 됩니다 빨래 말리는 것과 샤워 후 집안의 습도를 낮추기 위해 사용해서 항상 35% 습도를 맞추고 약풍운전으로 사용했습니다.







사진으로는 잘 안 보이지만, 눈금보다 조금 더 올라갔습니다 사실 물통비움에 경고등이 켜지면 사용이 불가능한데, 제습기가 이동 중에 살짝 흔들리면 물의 수위가 출렁이면서 일시적으로 운행이 됩니다 그래서 눈금보다 물이 더 찬 것 같습니다.







실수로 운행 중에 물통을 뺏더니, LED는 켜져 있으나 운행은 종료됩니다.







10L ( 10kg ) 의 제습 용량이 부족할 수 있겠다고 생각했었는데, 가만 생각해보면 물을 비울 때 더 무거우면 부담스러울 것 같습니다 개인적으로 10L 정도가 물을 비우기에 부담 없을 것 같아요 물을 버리기 위해선 손잡이를 들어주시고 흰색 덮개를 살짝 건드리면 분리되어 쉽게 물을 비울 수 있습니다.







독특한 경험이었는데, 섬유유연제로 세탁한 빨랫감을 제습해서인지 물이 살짝 미끌미끌하며 섬유유연제 향이 났습니다 ㅋㅋ







정말 최대한 공간을 활용하여 10L 용량을 확보했네요.







이 부분을 통해 제습된 물이 배출되는데, 물통 씻을 때마다 닦아 주시면 좋습니다.







제습기에서 배출된 물이 왼쪽에 물길을 타고 물이 모이게 됩니다.







첫 번째 주의사항처럼 물통비움에 경고등이 켜지거나 이동하실 때는 반드시 물을 비워주세요 어느정도로 무거운 느낌이냐면, 제습기에 있는 손잡이가 부러질 수 있겠다는 느낌이 들 정도로 무겁습니다 필히 물통에 물을 비우고 이동하는 게 안전합니다


두 번째 주의사항은 위에서 제가 실수한 것처럼 운행 중 물통을 분리하면 자동으로 운행은 멈추게 됩니다 하지만 전기 제품이기 때문에 꼭 전원은 끄고 물통을 분리해주세요


세 번째 주의사항은 물통이 바르게 장착되지 않으면, 운행이 불가능하기 때문에 크게 주의하지 않아도? 됩니다.





물통 세척은 간단하게 물로만 씻어주셔도 좋지만, 반드시 건조는 완벽하게 해주셔야 합니다 제습기 물통은 항상 물기가 있기 때문에 물때와 곰팡이에 취약할 수 있지만 이건 100% 건조만으로 깨끗하게 유지가 가능합니다


다음에는 제습기 필터 청소로 포스팅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blog 승제노트






↓ 공감, 댓글 부탁드려요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블로그 이미지

SeungJe SeungJeNote

초보 개발자의 IT 정보 노트!!!

댓글을 달아 주세요